국제약품, 제62기 정기 주총 개최

“이익 위한 새로운 경험” 김태완 기자l승인2020.03.20 15:53: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제약품은 20일 국제약품 본사 대회의실에서 제62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새로운 경험과 도전을 통해 지속성장을 다짐했다고 밝혔다.

이날 주총에서 의장 안재만 대표이사는 영업보고를 통해 “마스크 사업을 미래사업부문으로 결정하여 과감한 투자를 한 결과, 회사매출과 국가 위기상황에서 국민보건과 사회공헌에 많은 기여를 하고 있다”고 먼저 말했다.

이어 “지난해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 매출액은 1,087억원, 영업이익은 56억원의 달성과 당기순손실이 49억을 발생했다”며 “매출액은 점안제와 고지혈증치료제 ‘에제로바’ 정의 매출증대에 힘입어 전년 대비 2.3%증가했다”고 보고했다. 그리고 “영업이익도 체질개선을 통한 원가 하락에 힘입어 87.8% 증가했으나 과거년도에 대한 법인세 추가납부로 당기순손실이 발생했다”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안재만 대표이사는 “올해 경영방침 키워드는 ‘Experience New Kukje’로 선정하였는데 이는 기업의 이익을 위해 새로운 경험으로 도전하고 성장하겠다는 뜻을 담고 있다”고 강조했다.
 
국제약품은 그 동안 긍정적, 부정적 경험을 발판 삼아 올해는 ▲제품력강화(스위스 TRB사의 비스매드 점안액, 소염효소제 브리멜자임장용정, 세팔로스포린계 항생제 디토렌시럽 등) ▲유통채널다각화(의약품, 의약외품, 화장품 판매처 확대) ▲CEO가 발로 뛰는 수출 활성화로 글로벌화 도전 ▲점안제 생산라인 완료 등을 이루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임기 만료된 안석환 이사를 재선임하는 한편 경영의 투명성 제고와 윤리경영을 위해 최필성(공인회계사), 전정수(전정수세무회계사무소 대표) 이가원(주승엔지니어링 대표이사) 씨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하고 감사위원회 위원도 겸직토록 했다.

한편, 코로나19에 대비해 건물입구에서 참석 주주들의 손소독 및 발열검사와 함께 마스크 착용 여부를 확인하여 주주총회장에 입장을 유도했다. 이 밖에도 주총 전후로 건물에 대한 대대적 소독을 진행했다.

김태완 기자  kmedinfo@hanmail.net
<저작권자 © 의료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건강정보센터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36길 4 (방배동, 약공회관 302호)   |  대표전화 : 02-588-8574~5  |  팩스 : 02-588-8576
제호 : 의료정보  |  등록번호 : 서울다 06677  |  등록일자 : 1997년 11월 19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6-01-77288
설립일 : 1998년 5월 1일  |  발행일자 : 매월 15, 30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김근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근종
이메일 : kmedinfo@hanmail.net  |  주사무소 전화번호 02-588-8575~6
Copyright © 2020 e의료정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