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멘스 헬시니어스 디지털 PET/CT심포지엄‘ 성료

바이오그래프 비전이 제공하는 향상된 임상적 가치, 미래 활용성, 핵의학 AI 개발에 대한 이해도 향상 김태완 기자l승인2019.09.06 15:22: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지멘스 헬시니어스 한국법인은 지난 8월 30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지멘스 헬시니어스 디지털 PET/CT 심포지엄(Siemens Healthineers Digital PET/CT Symposium)‘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75명의 핵의학 전문의를 포함하여 약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지난해 선보인 실리콘 광증배관(SiPM) 기반 PET/CT 핵의학 검사장비 ‘바이오그래프 비전(Biograph Vision)‘의 국내∙외 사용자 경험 공유를 위해 마련되었다.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박혜림 교수의 강연을 시작으로 지멘스 헬시니어스 아태지역 담당 타케시 시미주 박사(Takeshi Shimizu, Ph.D.), 미주 담당 스벤 주엘스도르프(Sven Zuehlsdorff, Ph.D.)가 차례로 발표를 이어가며 바이오그래프 비전에 대한 사용 경험은 물론 분자영상검사 분야의 최신 트랜드를 공유하는 시간이 되었다.

참석자들은 심포지엄을 통해 기존 PET/CT 기기 대비, 바이오그래프 비전이 제공하는 향상된 임상적 가치 그리고 구현 가능한 다양한 기능을 통한 미래의 활용성 등을 확인하는 한편, 지멘스 헬시니어스에서 준비하고 있는 핵의학 AI의 개발 방향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PET/CT 중 더욱 미세한 암세포를 발견할 수 있는 강력한 하드웨어 성능을 기반으로 디자인된 바이오그래프 비전은 가장 정밀한 양성자 반응을 검출할 수 있는 최소 수준의 양성자 검출 크리스탈을 60,000개 이상 탑재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Flow Motion(플로우 모션)이 탑재되어 있어 기존 PET/CT와 달리 촬영테이블을 계속 움직이면서 촬영할 수 있으며, 최신 소프트웨어를 통해 영상을 보정하며 호흡과 장기의 움직임에 의한 방해없이 정확히 검사를 진행하도록 지원한다. 이처럼 강력한 바이오그래프 비전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덕분에 환자는 과거 대비 적은 방사선으로 PET/CT 핵의학 검사를 받을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박혜림 교수는 “현장에서 직접 바이오그래프 비전을 사용하면서 느낀 점들을 다양한 전문가 분들과 공유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태완 기자  kmedinfo@hanmail.net
<저작권자 © 의료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건강정보센터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36길 4 (방배동, 약공회관 302호)   |  대표전화 : 02-588-8574~5  |  팩스 : 02-588-8576
제호 : 의료정보  |  등록번호 : 서울다 06677  |  등록일자 : 1997년 11월 19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6-01-77288
설립일 : 1998년 5월 1일  |  발행일자 : 매월 15, 30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김근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근종
이메일 : kmedinfo@hanmail.net  |  주사무소 전화번호 02-588-8575~6
Copyright © 2019 e의료정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