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별 청혼할 때의 사랑 표현

편집국l승인2019.03.28 14:19: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가별 청혼할 때의 사랑 표현

- 검은머리가 파뿌리가 되도록 사랑하렵니다. (한국)

- 당신이 집에서 만들어 주는 음식을 먹고 싶소. (일본)

- 그대는 작고 사랑스러운 양배추. (양배추가 여보 그대라는 애칭으로 쓰인다. (프랑스)

- 나는 당신의 사랑에 중독되었답니다. (미국)

- 우리가 아끼는 암소의 젖을 영원토록 함께 짜봐요. (나미비아)

- 당신은 죽여주는군. (호주)

- 그대는 태양처럼 아름다워요. (이탈리아)

- 나는 당신의 프라이팬에서 녹는 한조각 버터. (스웨덴)

 

         신 진달래꽃

나 보기가 역겨워 가실 때에는, 위자료나 넘치게 주고 가시옵소서.

가시는 길목마다 소금을 듬뿍듬뿍 뿌리오리다.

보석반지, 진주목걸이, 다이아는 손대지 말고 훌훌 가시옵소서.

나 보기가 역겨워 가실 때에는, 흥겹게 보내드리오리다.

 

         맹구와 영구의 구구단 외우기

맹구:6x3

영구:빌딩

맹구:2x8

영구:청춘

맹구:2x4

영구:센터

맹구:3x1

영구:절

맹구:8x8

영구:고속도로

 

         또라이 총량 불변의 법칙

가설 1. 이 세상 어디든, 어느 조직이든 일정량의 '또라이'는 존재한다.

가설 2. 그런 또라이를 피해서 직장을 옮기거나 이사를 가더라도 그곳에서 새로운 또라이를 만나게 된다.

가설 3. 만일 내가 속한 조직에서 또라이 수가 현저히 적다 하더라도, 그 소수는 또라이 지수가 높으므로 또라이 총량에는 차이가 없다.

가설 4. 내가 속한 집단에 진정으로 또라이가 없다고 확신이 든다면, 그건 바로 당신이 또라이라는 증거다.

 

         하필이면...

어떤 전도사가 '금주' 에 대한 설교를 하고 있었다.

"제가 세상의 모든 맥주를 갖고 있다면 모두 강에 던져 버리게 하소서."

그러자 신도들이 외쳤다. "아멘!"

"또 저에게 세상의 모든 위스키가 있다면 모두 강에 버리게 하소서."

신도들이 또 소리쳤다. "할렐루야!"

전도사가 자리에 앉자 성가대 지휘자가 말했다.

"마침 성가로 찬송가 365장 '강가에 모이게 하소서' 를 부르겠습니다."

편집국  kmedinfo@hanmail.net
<저작권자 © 의료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건강정보센터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36길 4 (방배동, 약공회관 302호)   |  대표전화 : 02-588-8574~5  |  팩스 : 02-588-8576
제호 : 의료정보  |  등록번호 : 서울다 06677  |  등록일자 : 1997년 11월 19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6-01-77288
설립일 : 1998년 5월 1일  |  발행일자 : 매월 15, 30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김근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근종
이메일 : kmedinfo@hanmail.net  |  주사무소 전화번호 02-588-8575~6
Copyright © 2019 e의료정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