己亥年에 가장 보고 싶은 뉴스!

편집국l승인2019.02.13 10:44:4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己亥年에 가장 보고 싶은 뉴스!

- 경제, 살아나다…주가도 3000선 돌파

- 정치인들, 전 재산 불우이웃에 전액 기부

- 일본정부, 한국에 과거사 속죄, 보상

- 남북관계 급진전…통일 눈 앞

- 일자리 확대…학력·연령 제한도 없앤다

- 불치병 없어진다…모든 불치병 치료제 개발

- 한국인 메이저리거도 승승장구

 

       나이별 좋지 않은 소식

16~20세 : 수능 갈수록 어려워지는 경향. 대학입학생 숫자 대폭 축소.

21~25세 : 북한의 동향이 심상찮다.

26~30세 : 앞으로 10년간 일자리 계속 감소할 예정.

31~39세 : 현대 여성 독신추구자 증가 추세.

40~49세 : 집값, 전셋값 폭등.

50세~59세 : 그동안 고생하셨습니다. 이제 그만 나오시죠.

60세 이후 : 국민연금 고갈

 

       운명적인 만남

외로운 개구리 한 마리가 전화 상담 서비스에 전화해서 그의 장래에 대해 물엇다. 상담 전화를 받은 사람은 이렇게 말했다.

“당신은 당신에 대해 모든 걸 알고 싶어 하는 아름다운 소녀를 만날 것이오.”

개구리는 정말로 기뻐서 어쩔 줄을 몰랐다.

“우와, 정말 잘 됐네요. 그럼 파티장 같은 곳에서 만나게 되나요?”

“아닙니다. 생물 시간에 만나게 될 것입니다.”

 

       성형수술

인터넷 Q&A 게시판에 다음과 같은 질문이 올라왔다.

“성형수술을 하면 기압으로 꿰맨 자리가 터지기 때문에 비행기를 탈 수 없다던데 사실인가요?

이에 대해 “말도 안되는 소리다” “당연히 탈 수 있다”는 등 떠들썩한 가운데 다음과 같은 답글이 올라왔다.

“그런데, 여권 사진하고 다르면 못 타요!”

 

       초보 아나운서의 실수

처음으로 스포츠 뉴스 진행을 맡은 초보 아나운서.

첫 생방송이라 너무 긴장한 나머지 몇 번이고 외웠던 문장을 그만 잘못 읽고 말았다.

“오늘 내리기로 한 소나기는 프로야구 관계로 모두 취소되었습니다.”

편집국  kmedinfo@hanmail.net
<저작권자 © 의료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건강정보센터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36길 4 (방배동, 약공회관 302호)   |  대표전화 : 02-588-8574~5  |  팩스 : 02-588-8576
제호 : 의료정보  |  등록번호 : 서울다 06677  |  등록일자 : 1997년 11월 19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6-01-77288
설립일 : 1998년 5월 1일  |  발행일자 : 매월 15, 30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김근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근종
이메일 : kmedinfo@hanmail.net  |  주사무소 전화번호 02-588-8575~6
Copyright © 2019 e의료정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