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주년 맞아 풍성한 국제학술대회로 개최

대한내분비학회 문선희 기자l승인2012.06.15 11:40: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대한내분비학회는 각국 내분비학의 대가들이 참여해 풍성한 국제학술대회로 치러졌다.
특히 올해 춘계학술대회는 APDO(Asian-Pacific Diabetes and Obesity study group)와 국제학회로 개최됐으며, 올해 학회 30주년을 맞아 기념 심포지엄 및 사진전 등 다채로운 행사와 함께 진행됐다. 또 회원들이 희귀질환자들을 돕기 위한 사진전을 개최해 의미를 더했다. 

APDO와 함께 진행…8개국 40여명 해외연자 발표
전체 1200여명이 참석한 이번 학술대회는 4개의 Plenary Plenary Lecture가 마련됐으며, 메인 심포지엄으로는 총 7개의 세션으로 각 분야별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주제를 선정해 폭넓은 학습교류의 장을 마련했다.
또 APDO와 함께 진행되어 8개국, 40명 이상의 연자가 다양한 내분비 분야의 연구에 대한 36편의 구연을 발표했다.
작년 춘계학술대회 때는 재정 문제로 해외연자를 대폭 줄이면서도 한 연자에게 한 가지의 강의를 더 부탁해 내용 면으로는 알차게 진행됐다는 평가를 받은 학회는, 올해는 국제 행사로 진행해 해외 연자를 많이 초청할 수 있어서 풍성한 학술 교류의 장을 펼쳤다.  
변동원 대한내분비학회 학술이사(순청향의대)는 “특히 올해는 학술위원들이 책임지가 직접 자신의 분야의 우수한 해외연자들을 섭외해 더욱 풍성하게 치러질 수 있었다”며 “제주도에서 열리는 추계학회까지 참석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연자들도 있어서 더욱 보람된다”고 전했다.
변 학술이사는 내분비학회의 30주년을 맞는 의미에 대해 “30주년 맞는 지금은 완숙기로 들어가는 단계다. 초반에는 당뇨환자도 많지 않았고 잘 몰랐지만, 지금은 각 분야 분과학회가 활발하다. 다만 희귀질환 쪽인 신경 뇌분비학 등이 발전 더딘 편이라 노력해야 할 부분이다”라고 말한다.

희귀질환돕기 회원 사진전 등 개최
창립 30주년을 맞는 학회는 여러 가지 이벤트도 병행해 좋은 호응을 얻었다.
30주년 맞아 개최한 심포지엄에는 해외연자 모두 참석 해 축하하는 자리가 마련됐으며, 학회 30년을 돌아보는 사진전 개최와 회원들이 찍은 사진을 전시, 판매하는 이색적인 행사도 마련됐다.
변 학술이사는 “학회 내에 사진 동호회에서 회원들이 찍은 사진들은 전시해 최소 10만원의 금액을 책정해 판매해 호응이 좋았다”며 “수익금은 모두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내분비 질환에는 잘 알려진 당뇨 이외에도 말단비대증 등 특이한 희귀질환들이 많은데, 이들에 대한 관심이 적다보니 제약사들도 투자를 하지 않아 약재 개발도 이뤄지지도 않고  연구도 활발히 안 되다보니 고통을 많이 받고 있다는 것. “이런 환자들은 조금만 빨리 발견해서 치료해주면 잘 살 수 있는데도 병원들이 주목받는 분야만 신경쓴다”며 “학회에서 관심을 갖고 도와야겠다는 생각에 사진전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한편, 학회는 창립 ∼주년을 맞이해 7월 9일 기념행사 및 30주년 기념집을 발간할 예정이다.

<사진설명 - 변동원 학술이사>


문선희 기자  kmedinfo@hanmail.net
<저작권자 © 의료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선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건강정보센터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36길 4 (방배동, 약공회관 302호)   |  대표전화 : 02-588-8574~5  |  팩스 : 02-588-8576
제호 : 의료정보  |  등록번호 : 서울다 06677  |  등록일자 : 1997년 11월 19일   |  사업자등록번호 : 106-01-77288
설립일 : 1998년 5월 1일  |  발행일자 : 매월 15, 30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김근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근종
이메일 : kmedinfo@hanmail.net  |  주사무소 전화번호 02-588-8575~6
Copyright © 2021 e의료정보. All rights reserved.